한이불 덥고잔지 34년, 제이와 경이는 지금 하니문 여행 중( 글:제이/사진:경이)

둘이 손잡고

* 지금 블로그 상단목차를 새로 정리/디자인하는 중입니다.
그때까지는 오른편의 "주제별/시간별  분류"를 클릭하시면 됩니다. 
지금까지 누적된 모든 글과 사진을 주제 또는 날짜별로 보실 수 있습니다------->


사실은 가야할때 제대로 신혼여행을 가지 못했지요. 바쁘단 핑계로 얼렁뚱땅...

그때 나에게 로변철씨가 진 엄청난 빚에 그동안 고금리 복리사채이자를 붙였습니다.  
눈덩이 처럼 이자가 붙었지요.  지금부터 죽을때까지 매일 신혼여행을 다녀도 못 갚을 만큼.

"에고 그냥 그때 며칠 갔다오고 말껄..." 
로변철씨의 푸념,  하지만 이미 때는 늦었다는....



"둘이 손잡고"에 우리의 날마다 신혼여행~스토리를 모아 봅니다.    

No comments:

Post a Comment